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content area

보도자료

  • 국내 최초, 장거리전송 가능한 양자 전용 중계장치 개발… 2년간 연구 결실

  • 분당~용인~수원 왕복구간 실험망에서 양자암호키 송수신 성공

  • 세종시 이어 올해 KISTI 연구망에 적용… 복수 공공기관에도 확대 추진

  • 양자정보통신 시장 급속 성장 전망… 행정∙국방∙금융 등 他산업 활용도 높아

  • SK텔레콤이 양자암호 전용 중계 장치를 개발하고, 분당에서 용인 ∙ 수원까지 왕복 112Km 구간의 실험망에서 양자암호키를 전송하는 데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양자암호통신 실험망이 구축되어 있는 SK텔레콤 분당 사옥에서 연구원들이 양자암호통신 관련 장비를 테스트하는 모습.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SK텔레콤이 양자암호 전용 중계 장치를 개발하고, 분당에서 용인 ∙ 수원까지 왕복 112Km 구간의 실험망에서 양자암호키를 전송하는 데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은 양자암호통신 실험망이 구축되어 있는 SK텔레콤 분당 사옥에서 연구원들이 양자암호통신 관련 장비를 테스트하는 모습.

  •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