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content area

보도자료

  • 국내 강소기업과 공동개발한 ‘5G릴레이’ 중계기, 강남5G시험망에 최초 적용

  • 5G 음영지역 없애 구석구석 촘촘한 서비스 제공 ‘도심5G 핵심 기술’

  • 5G 생태계에 국내 중소기업 합류 … 5G 장비 국산화 위한 상생 협력 강화

  •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MW의 기술 개발진이 1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의 한 건물에서 ‘5G 릴레이’ 중계기 방향을 조절하며, 5G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MW의 기술 개발진이 1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의 한 건물에서 ‘5G 릴레이’ 중계기 방향을 조절하며, 5G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MW의 기술 개발진이 1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의 한 건물에서 ‘5G 릴레이’ 중계기 방향을 조절하며, 5G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MW의 기술 개발진이 1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의 한 건물에서 ‘5G 릴레이’ 중계기 방향을 조절하며, 5G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MW의 기술 개발진이 1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의 한 건물에서 ‘5G 릴레이’ 중계기 방향을 조절하며, 5G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과 KMW의 기술 개발진이 10일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의 한 건물에서 ‘5G 릴레이’ 중계기 방향을 조절하며, 5G 성능을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이 강남 5G시험망에서 성능 점검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특수차량 모습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SK텔레콤은 국내 통신 장비업체 KMW社와 함께 ‘무선 5G릴레이(Relay)’ 중계기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서울 강남역 인근 ‘5G 시험망’에 처음 적용했다고 10일 밝혔다. SK텔레콤이 강남 5G시험망에서 성능 점검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특수차량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