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content area

보도자료

  • 초고주파수 활용한 ‘신규 5G 중계 기술’ 개발 및 시험망 적용

  • ▲평면액자형 ▲볼록거울형 ▲다중 전파빔 생성·증폭형 등 다수 기술 확보

  • GSMA 행사에 참여해 5G 융합 서비스 및 신규 중계 기술 발표

  • “국내 강소기업과 ‘개방’과 ‘협력’ 통해 국내 5G 생태계 확산 나설 것”

  • SK텔레콤은 국내 통신장비업체들과 함께 5G 초고주파수 대역에서도 안정적인 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신규 5G 중계 기술을 개발하고, 시험망에 적용했다고 28일 밝혔다. SK텔레콤이 개진한 아이디어를 국내 강소기업이 기술로 구현한 사례로, ‘한국형 5G 생태계’ 확산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사진은 SK텔레콤 연구원들이 서울 강남 5G 시험망에서 ‘다중 전파빔 생성·증폭형’ 중계기를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

    SK텔레콤은 국내 통신장비업체들과 함께 5G 초고주파수 대역에서도 안정적인 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신규 5G 중계 기술을 개발하고, 시험망에 적용했다고 28일 밝혔다. SK텔레콤이 개진한 아이디어를 국내 강소기업이 기술로 구현한 사례로, ‘한국형 5G 생태계’ 확산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사진은 SK텔레콤 연구원들이 서울 강남 5G 시험망에서 ‘다중 전파빔 생성·증폭형’ 중계기를 테스트하고 있는 모습.

  • 자세히 보기 자세히 보기